熱門關鍵字

歌詞

錯誤回報

그리운 만큼 돌아갈 수 있다면
우리는 같은 곳에 있을까
어쩌다 내가 놓쳐버린 그 손을
다른 누가 잡았다면 끝이 달랐을지 몰라
바람 불 땐 알 수 없었지
때가 되면 멈춘다는 것을
서로 미워하고 미안하고 누구나 그런 건가 봐
잘못하고 후회하고 그렇게 사는 건가 봐
가는 세월에 참 속절없이 멀어져가는
내 사랑아 내 사람아 넌 어디에
어려서 오만했던 우리 지난날
내일로 덮을 수가 있을까
외로워 니 곁에서 떠나왔는데
달라질 게 없는 나를
너는 알 수 없을 거야
눈물마저 보내야겠지
또 바람은 불어올 테니까
서로 미워하고 미안하고 누구나 그런 건가 봐
잘못하고 후회하고 그렇게 사는 건가 봐
가는 세월에 참 속절없이 멀어져가는
내 사랑아 내 사람아 넌 어디에
우리 서로 마음 포갰던 그 기억만 남기고
다 지우면 다 버리면 다시 행복할 수 있을까
같은 하늘 아래 무엇 하나 영원한 것은 없지만
보고 싶고 찾고 싶고 추억은 그런 건가 봐
멀어질수록 더 가슴 속에 깊어져 가는
내 사랑아 내 사람아 넌 어디에
눈부셨던 그때 우린 또 어디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