熱門關鍵字

歌詞

錯誤回報

가로등 조차 스르르 잠이 드는 밤
어디도 기댈 곳이 없죠
그림자 조차 희미한 하루 끝에서
그대를 만나게 된 거죠
힘들고 지쳤던 나의 투정
이런 기분 전부 받아준
그대의 모습에 난
긴장했던 모든 게 풀려요
눈을 잠시 감았다 떠도
여전히 옆에 있어요
다정히 내어준 어깨가 좋아서
You’re my everything
나를 믿게 하죠 Baby
작은 내 등을 다독여 주는
그대 손길에 다시
맘을 내려 놓고서 잠이 들죠
혹시나 곤히 잠이 든 내가 깰까 봐
숨을 꾹 참는 그댈 봤죠
살며시 스치는 그대 손길
이런 느낌 슬쩍 모른 척
눈을 떴다 감죠
더 그대 곁에 있고 싶은 걸요
눈을 잠시 감았다 떠도
여전히 옆에 있어요
다정히 내어준 어깨가 좋아서
You’re my everything
나를 믿게 하죠 Baby
작은 내 등을 다독여 주는
그대 손길에 다시 맘을
내려 놓고서 잠이 들죠
왠지 모르게 불안한 맘이
자꾸 생겨요 한 여름 밤의 꿈으로
사라지지 않기를 기도해요
기도해요 오늘처럼만
내가 깊게 잠이 들어도
영원히 옆에 있어요
포근한 이 품이 너무나 좋아서
You’re my everything
세상을 다 가진 거죠
어쩜 따스한 숨결로
뒤에서 한결같이 나를 달래주던
그대를 사랑해요